디즈니 플러스 출범

한국엔 언제 나올까?

디즈니가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 플러스’를 공식 출시했다. 디즈니의 공식 발표 전부터 넷플릭스를 필두로 하는 OTT 서비스의 지각변동이 예견됐을 만큼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첫날 가입자 1천만 명을 기록하고 가입 사이트가 접속 불량을 일으켰다. 이는 서비스 론칭 전 <월스트리트> 분석가들이 2019년 말까지 예상했던 누적 구독자 수 800만 명을 단 하루만에 경신한 셈이다. 이와 같이 전 세계 사람들이 디즈니 플러스를 반겼던 이유는 넷플릭스의 절반 정도 되는 가격과 방대한 콘텐츠 양 때문이다. 디즈니 컴퍼니는 현재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등의 다양한 콘텐츠를 온디맨드 형식으로 볼 수 있다. 마블 슈퍼 히어로 시리즈물은 물론이고 다음 시즌 개봉을 앞둔 <겨울왕국> 등 다른 OTT 서비스에서 찾아볼 수 없던 애니매이션 명작들을 전부 감상할 수 있다. 이 뿐만 아니라 곧 공개된 디즈니 플러스의 오리지널 콘텐츠도 기대할만하다. 가장 큰 인기를 구가 하고 있는 작품은 스타워즈의 실사 드라마인 <더 만달로리안>이다. 한국에선 언제 디즈니 플러스를 만날 수 있을까? 디즈니 코리아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일본에서는 2020년 상반기, 한국에서는 2021년부터 디즈니 플러스 서비스가 출시될 전망이다.

Credit

  • 에디터 백가경
  • 사진제공 Photo Hall/Shutterstock
닥터플레이보이 7월 2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