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마초를 키우다 딱 걸린 집주인

사이클 대회 중계 카메라에 잡혔다.

지난 4 스페인에서 열린 세계 3 사이클 대회  하나인 ‘부엘타  에스파냐에서 놀라운 일이 벌어졌다 대회를 생중계하던 방송국 헬리콥터가 우연히  주택가 옥상에 심어진 마리화나를 포착한 중계를 보고 있던  시청자는 마리화나가 포착된 장면을 캡처해 자신의 트위터에 올렸고 순식간에 퍼졌다심어진 마리화나는 무려 40그루스페인 당국은 즉시 조치를 취했다카탈루냐 경찰은 외신에 “집을 찾아가 본 결과 마리화나로 확인됐다 “모든 식물은 압수했다소셜미디어에 올라온 사진이 마리화나를 찾는 데  도움이 됐다 밝혔다한편 스페인 경찰은  사건과 관련해 계속해 책임 소재를 놓고 조사 중이다.

Credit

  • 에디터 김민지
  • 신영섭
  • 사진제공 El Partidazo de COPE 트위터 (@partidazocope)
닥터플레이보이 7월 2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