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의 첫 소형 SUV, E-페이스 공개

스포츠카와 소형 SUV가 만났을 때.

재규어 E-페이스

도심 곳곳을 민첩하게 누비는 소형 SUV의 인기 행렬에 재규어도 동참했다. 최초로 소형 SUV인 ‘E-페이스’를 공개한 것. 브랜드 고유의 고급스러운 외관을 이어받고, SUV의 실용성과 주행 성능을 더해 각각의 장점을 고루 갖췄다.

재규어 E-페이스의 후면
재규어 E-페이스의 전면

재규어가 그동안 세단과 스포츠카를 통해 선보였던 세련된 모습은 SUV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루프 라인은 부드러운 곡선을 그리고, 리어 윈도 위의 날렵한 스포일러까지 매끄럽게 이어진다. 기존 모델인 F-TYPE의 그랩 핸들과 중앙 콘솔도 동일하게 유지했다. 브랜드의 정체성을 드러내기 위해, 시그너처 디자인인 J 블레이드 주간 주행등과 벌집 모양의 메시 그릴도 적용했다.

재규어 E-페이스의 내부

내부를 자세히 살펴보니 잘 생긴 것뿐 아니라 똑똑하기까지 하다. 운전자를 감싸듯 둥그렇게 설계된 좌석 아래에는 레그 룸을 널찍하게 두고, 기어 시프트와 각종 다이얼은 손에 닿기 편한 위치에 배치해 더욱 편안한 주행이 가능하다. 소형 SUV이지만 최대 폭이 1.3m에 이르는 적재 공간은 많은 양의 물건을 운반할 때도 유용하다.

시동을 걸면, 브랜드에서 직접 개발한 ‘인제리움 가솔린 엔진’이 가동된다. 미국의 자동차 전문지 <워즈오토(WardsAuto)>에서 선정한 ‘2018 10대 베스트 엔진’ 중 하나로 인정받은 만큼, 최대출력 247마력과 최대토크 27.3kg·m의 힘을 발휘하면서도 연비가 높고 소음은 적다. 부드러운 승차감을 위한 ‘멀티링크 리어 서스펜션’, 트랙션을 돕는 ‘액티브 드라이브 라인’, 접지력을 향상하는 ‘전지형 프로그레스 컨트롤’ 등 각종 기술도 탑재해 운전자를 든든히 보조한다.

스타일도 살려주고 운전 실력도 돋보이게 해줄 E-페이스. 그 조수석에 연인을 태울 날이 기다려진다면, 5월 중순쯤 예정된 출고 소식을 놓치지 말자.  

모델명 E-PACE
가격 5530만원(P250 S 기준)
엔진 형식 9단 자동
배기량 1998cc
변속기 9단 자동
휠베이스 2681mm
공차 중량 1832kg
크기 L4395 × W1984 × 1638mm
최대출력 249마력
최대토크 37.2kg·m
복합연비 9.0km/l

Credit

  • 에디터 김선희
  • 사진제공 재규어 코리아
닥터플레이보이 7월 2차